>한인사회소식

아시아나, 미주 취항 30주년 기념 행사

조이시애틀뉴스 | 2021/11/16 21:49

사진 왼쪽부터 오은진 아시아나항공 미주지역본부 관리 차장, 김대승 아시아나항공 LAX여객지점 지점장, 두성국 아시아나항공 미주지역본부 본부장, 마이클 크리스첸센 LAWA 부사장, 세실 람보 LA 국제공항 경찰국장, 힉스 윌리엄 CBP 국장, 제이슨 하퍼 LA 국제공항 TSA 총괄 매니저, 김창동 아시아나항공 LAX공항서비스지점 지점장.


아시아나항공이 미주 취항 30주년을 기념하는 행사를 15일 LA 국제공항에서 개최했다. 


1991년 LA 첫 취항을 시작으로 미주지역 한인들과 30년간 함께 해온 아시아나항공은 이날 오후 2시 LA 국제공항에서 기념식을 갖고 당일 출발하는 야간편(OZ203) 탑승 승객 대상 경품 제공 행사도 펼치는 등 미주 취항 30주년을 축하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이날 행사에는 아시아나항공 미주지역본부 두성국 본부장, 아시아나항공 LAX 공항서비스 지점 김창동 지점장, 아시아나항공 LAX 여객지점 김대승 지점장을 비롯하여 마이클 크리스첸센 LA 국제공항 공사(LAWA) 부사장, 세실 람보 LA 국제공항 경찰국장 등 공항 관계자들도 참석해 축하해줬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미주 취항 30주년 기념의 일환으로 다양한 이벤트를 펼친다. 1991년 첫 취항편인 OZ202/201편(왕복)에 탑승한 승객들은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를 통해 이벤트 응모시(~12월3일까지) 고객 감사패, 기념 선물과 함께 추첨을 통해 미주 노선 비즈니스 클래스 왕복 항공권(3명)을 받을 수 있다.


또한 미주노선 특가 이벤트, 기내 면세 할인(최대 $65), 퀴즈 이벤트 및 미주발 한국행 항공권 구매 고객 전원에게 국내선(김포-제주) 비즈니스 클래스 50% 할인 쿠폰도 증정한다. 풍성한 마일리지 혜택도 제공하는 이번 30주년 기념 이벤트의 자세한 내용은 아시아나항공 미주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이벤트 페이지 - https://flyasiana.com/C/US/KO/event/detail/CM202110120001515766


<저작권자 ⓒ 조이시애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Copyright ⓒ 시애틀 뉴스와 정보 '조이시애틀' all rights reserved.